Untitled Document
모바일 | 지면보기 | 구독신청 | 광고안내 | 즐겨찾기추가 페이스북 | 트위터 | 기사제보 | 로그인 | 회원가입
     
ad
update 2017.03.29 10:16
                 
     
 
 
· 사설
· 칼럼
· 기자수첩
· 대기자칼럼
· 기고
· 인터뷰
· 인물
· 만평
· 알랑가몰라
  환경일보 홈 > 오피니언&피플
 
 
 
  알랑가몰라… 설악산은 ATM이 아닙니다

[환경 카드뉴스]양양군청 “노선 바꿔 케이블카 재심의 요청”, 설악산은 양양군의 돈주머니가 아니라 대한민국 천연기념물입니다.편집국 | 2017-01-16
 
 
 
  알랑가몰라… 구제역 교훈 벌써 잊었나

[환경 카드뉴스]AI 급하게 막는다고 동물 사체 대충 묻었다가 환경재앙으로 이어져… 구제역 매몰지 침출수 유출 벌써 잊었나.편집국 | 2017-01-16
 
 
 
<사설> 환경부가 되찾을 야성(野性)
- ‘친환경성’ 세울 소신있는 규제가 환경부 소임
조경규 환경부장관이 신년사를 내놨다. 초심으로 돌아가 외부상황에 흔들리지 말고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하자고 환경부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시급한 환경현안의 우선 해결, 환경정책의 현장 집행력 강화, 폭넓은 경청과 소통도 강조했다. 매우 어려운 때 고심하고 내놓은 흔적이 보인다...편집부 | 2017-01-05
 
 
 
  알랑가몰라… 新 탁상행정

[환경 카드뉴스]지옥 같은 AI 살처분 현장 내몰면서 예방약마저 대충 줘서 보내. 공무원이 공무원을 등쳐먹는 한국식 탁상행정.편집국 | 2017-01-05
 
 
 
  알랑가몰라… 복지부동

[환경 카드뉴스] 시설 허가는 났는데 근거는 없고 이제 와서 취소하자니 무능이 드러나고. 그래서 오늘도 복지부동 합니다.편집국 | 2017-01-05
 
 
 
  [인터뷰] 산림이 지속가능하려면 ‘사람’을 움직여라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국제산림연구과 박현 과장
1990년대 이후 새롭게 심겨진 나무가 거의 없어 왕성하게 이산화탄소를 흡수할 수 없는 상황이다. 고령 나무는 잘라서 목조주택이나 가구 등을 만드는데 활용하고, 어린 나무를 새롭게 심는 작업이 필요..박미경 | 2017-01-04
 
 
 
<사설> AI 달걀대란은 인재(人災)
- 정치인, 공무원들 무사안일 탁상행정 버려야
전국에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피해가 확산되면서 수없이 많은 닭들이 살(殺)처분됐다.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서 매몰됐거나 매몰 예정인 닭과 오리가 2천6백만 마리를 넘어선 가운데 일부 지역에선 매몰할 땅마저 확보하지 못해 난감한 상태다. 지난 달 20일 AI가 발생한 전북 ..편집부 | 2017-01-04
 
 
 
  알랑가몰라… 만만한게 국민

[환경 카드뉴스]미세먼지 줄이면서 화력발전소 통한 값싼 대기업 전기요금 유지하려면… 역시 만만한게 국민이지, 차량2부제!편집국 | 2017-01-05
 
 
 
  알랑가몰라… 창피한 줄 알아야지

[환경 카드뉴스]환경부가 허가내준 설악산 케이블카, 문화재청이 막아… 문화재청 산하 환경지부로 조직개편 하는게 어떨런지…편집국 | 2017-01-05
 
 
 
[인사] 한국환경공단

◇전보(부서장) ▷환경안전지원단장 정찬윤 ▷홍보실장 안병용 ▷감사실장 방현홍 ▷기획조정처장 김장원 ▷글로벌협력처장 유재천 ▷환경전문심사센터장 정상용 ▷환경인증검사처장 이준기 ▷악취관리처장 이환섭 ▷하수도처장 최익훈 ▷상수도처장 백선재 ▷물환경관리처장 최필규 ▷자원순환처장 이형규 ▷폐기물..편집국 | 2016-12-29
 




사설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칼럼

더보기


인물

더보기




독자투고

더보기


대기자칼럼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인사말 회사소개 광고안내 채용안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인터넷 환경일보
등록연월일:2005.8.8 / 등록번호:서울아00012 / 발행일자:2005.8.8 /
회사명 :주식회사 환경일보/ 발행인 김익수/ 편집인 이미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익수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22길 3 서강빌딩 4층 Tel: 02)715-7114 / Fax: 02)715-7356
인터넷주소 www.hkbs.co.kr / E-mail : hkbs@hkbs.co.kr


Copyright (c)HKBS.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hkbs.co.k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