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모바일 | 지면보기 | 구독신청 | 광고안내 | 즐겨찾기추가 페이스북 | 트위터 | 기사제보 | 로그인 | 회원가입
     
ad
update 2017.03.31 00:46
                 
     

[식품] ‘아토피 Free 자연학교’ 열린다

자연속에서 아토피 이겨내기

김영애 | webmaster@hkbs.co.kr | 2009.07.28 10:14  

 

【서울=환경일보】김영애 기자 = 도시화에 따른 환경오염으로 아토피를 앓고 있는 어린이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방학을 맞이해 도시를 벗어나 자연에서 열리는 어린이 캠프들이 다양하게 열리고 있다.

 

 친환경 유기농 대표 브랜드 초록마을(www.hanifood.co.kr 대표이사 이상훈)은 8월 15일부터 21일까지 (사)생태지평연구소와 전라북도 진안군의 공동주최로 진안군 능길마을에서 열리는 ‘아토피 Free 자연학교’를 후원한다.

 

 초록마을이 후원하는 ‘아토피 Free 자연학교’는 (사)생태지평 연구소가 환경과 건강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자연과 가까운 생활을 통해 아토피를 앓고 있는 어린이와 그 부모에게 아토피를 이겨내도록 도움을 주고자 매년 여는 자연학교다.

 

 학교가 열리는 6박 7일 동안 아이들은 자연 속에서 전통놀이를 즐기고, 밭에서 나는 작물도 직접 수확하며, 자연 속 생활을 체험하게 된다.

 

 아울러 초록마을에서 제공한 친환경 유기농 식재료로 만든 매 끼니식사와 간식을 통해 유해한 먹을거리에서도 벗어나게 된다.

 

 아이와 함께 입소해 1박 2일을 보내는 부모님은 친환경 생활용품을 아이와 함께 만들어보고, 친환경 식단의 중요성과 식품첨가물의 유해성에 대하여 강의를 들을 예정이다.

 

 또한 ‘아토피 맘 희망찾기’ 프로그램에 참여해 아토피 자녀를 키우는 부모의 심리적 안정과 건강을 위해 전문가의 조언을 듣게 된다.

 

 초록마을 마케팅실 한정택 실장은 “이번 자연학교를 통해 아토피로 힘들어하는 아이와 부모님들에게 부족하나마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하고, “초록마을은 환경과 아이들이 건강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라 밝혔다.

 

 한편 초록마을은 소비자를 대상으로 7월 27일(월)부터 8월 2일까지 전국 매장에서 ‘아토피 Free 자연학교’참가자를 모집한다.

 

 7세~13세의 아토피 피부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가 있는 소비자는 초록마을 매장을 통해 신청을 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부모교육(1박 2일)을 포함해 20만원이다. <자료=한겨레플러스>

 

webmaster@hkbs.co.kr


저작권자ⓒ환경일보(http://www.hkb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수도권

더보기


강원권

더보기




충청권

더보기


영남권

더보기




호남권

더보기


제주권

더보기








 
인사말 회사소개 광고안내 채용안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인터넷 환경일보
등록연월일:2005.8.8 / 등록번호:서울아00012 / 발행일자:2005.8.8 /
회사명 :주식회사 환경일보/ 발행인 김익수/ 편집인 이미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익수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22길 3 서강빌딩 4층 Tel: 02)715-7114 / Fax: 02)715-7356
인터넷주소 www.hkbs.co.kr / E-mail : hkbs@hkbs.co.kr


Copyright (c)HKBS.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hkbs.co.kr for more information.